* 옛글닷컴ː법구경法句經

하늘구경  

 

 

 

 

더러운 삶


- 제18장 진구품(塵垢品)/10[244]-


苟生無恥 如鳥長喙 强顔耐辱 名曰穢生

구생무치 여조장훼 강안내욕 명왈예생


구차하게 살면서 부끄러움 없어

못된 성질로 교만스럽게

얼굴 가죽 두껍게 욕을 참는 것

그것을 더러운 삶이라 하느니라.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