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법구경法句經

하늘구경  

 

 

 

 

남의 허물은 보기 쉽지만


- 제18장 진구품(塵垢品)/18[252]-


善觀人瑕障 使己不露外 如彼飛輕塵 若己稱無瑕

선관인하장 사기부노외 여피비경진 약기칭무하


남의 허물은 보기 쉽지마는

제 허물은 보기 어려우니

남의 허물 쭉정이처럼 까불어 들춰내고

제 허물은 투전꾼이 눈속임하듯 감추네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