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채근담菜根譚

하늘구경  

 

 

 

 

보이지 않는 곳에서부터 죄 짖지 말아야 한다


【前集 048】


肝受病, 則目不能視. 腎受病, 則耳不能聽.

간수병, 즉목불능시. 신수병, 즉이불능청.

病受於人所不見, 必發於人所共見.

병수어인소불견, 필발어인소공견.

故君子欲無得罪於昭昭, 先無得罪於冥冥.

고군자욕무득죄어소소, 선무득죄어명명.


간이 병들면 눈이 멀게 되고

콩팥이 병들면 귀가 들리지 않는다.

병은 사람이 볼 수 없는 데서 생겨서

반드시 사람이 볼 수 있는 곳에 나타난다.

그러므로 군자는 밝은 곳에서 죄를 짓지 않으려면

먼저 사람이 보지 않는 곳에서 죄를 짓지 말아야 한다.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