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채근담菜根譚

하늘구경  

 

 

 

 

베풀되 의식하지 마라


【前集 052】


施恩者, 內不見己, 外不見人, 則斗粟可當萬鍾之惠.

시은자, 내불견기, 외불견인, 즉두속가당만종지혜.

利物者, 計己之施, 責人之報, 則百鎰難成一文之功.

이물자, 계기지시, 책인지보, 즉백일난성일문지공.


은혜를 베푸는 사람이

안으로 자신을 의식하지 않고

밖으로 받을 사람을 의식하지 않는다면

한 알의 곡식도

만 섬의 은혜가 된다.

남을 이롭게 하는 사람이

자기가 베푼 은혜를 따지고 보상을 바란다면

비록 아무리 많은 돈일지라도

한 푼의 공도 이룰 수가 없다.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