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채근담菜根譚

하늘구경  

 

 

 

 

책을 읽되 깨닫지 못하면 글의 노예일 뿐


【前集 056】


讀書, 不見聖賢, 爲鉛槧傭. 居官, 不愛子民, 爲衣冠盜.

독서, 불견성현, 위연참용. 거관, 불애자민, 위의관도.

講學, 不尙躬行, 爲口頭禪. 立業, 不思種德, 爲眼前花.

강학, 불상궁행, 위구두선. 입업, 불사종덕, 위안전화.


글을 읽어도

성현을 보지 못하면

종이와 붓의 노예에 불과하고,

공직에 있으며 백성을 사랑하지 않으면

의관을 훔친 도둑에 불과하다.

가르치면서 몸소 실천하지 않는다면

입으로만 참선을 하는 것이며

큰 사업을 세우고도 베풀음에 인색한 것은

눈앞에서 피고 지는 꽃에 지나지 않는다.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