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채근담菜根譚

하늘구경  

 

 

 

 

욕망과 분노는 대담히 끊어라


【前集 119】


當怒火慾水正騰沸處, 明明知得, 又明明犯著.

당노화욕수정등비처, 명명지득, 우명명범저.

知的是誰? 犯的又是誰?

지적시수? 범적우시수?

此處能猛然轉念, 邪魔便爲眞君矣.

차처능맹연전념, 사마변위진군의.


분노의 불길과 욕망의 물결이

끓어오르는 순간에는

누구라도 이를 알 수 있으며

또 알고 있으면서도 범하고 만다.

아는 것은 누구이며

범하는 것은 또 누구인가?

이러한 때에 대담하게 생각을 돌릴 수 있다면

악마도 문득 변하여 참마음이 된다.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