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채근담菜根譚

하늘구경  

 

 

 

 

남이 나를 받드는 것은 지위 때문이다


【前集 172】


我貴而人奉之, 奉此峨冠大帶也.

아귀이인봉지, 봉차아관대대야.

我賤而人侮之, 侮此布衣草履也.

아천이인모지, 모차포의초리야.

然則原非奉我, 我胡爲喜? 原非侮我, 我胡爲怒?

연칙원비봉아, 아호위희? 원비모아, 아호위노?


내 몸이 귀하게 되어

남들이 나를 받드는 것은

높은 관과 큰 띠를 받드는 것이다.

내 몸이 천하게 되어

남들이 나를 업신여기는 것은

베옷과 짚신을 업신여기는 것이다.

원래의 나를 받드는 것이 아니니

내 어찌 기뻐할 것이며

원래의 나를 업신여기는 것이 아니니

내 어찌 노여워하랴.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