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채근담菜根譚

하늘구경  

 

 

 

 

쉽게 이룬 수양은 수양이 아니다


【前集 191】


磨礪者, 當如百煉之金. 急就者, 非邃養.

마려자, 당여백련지금. 급취자, 비수양.

施爲者, 宜似千鈞之弩. 輕發者, 無宏功.

시위자, 의사천균지노. 경발자, 무굉공.


수양은 마땅히

쇠를 백 번 단련하듯 하라.

손쉽게 이룬 것은

깊은 수양이 아니다.

실행은 마땅히 무거운 쇠뇌와 같이 하라.

가볍게 쏘는 자는 큰 공을 이룰 수 없다.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