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채근담菜根譚

하늘구경  

 

 

 

 

각박과 경박을 경계하라


【前集 194】


受人之恩, 雖深不報, 怨則淺亦報之.

수인지은, 수심불보, 원즉천역보지.

聞人之惡, 雖隱不疑, 善則顯亦疑之.

문인지악, 수은불의, 선즉현역의지.

此刻之極, 薄之尤也. 宜切戒之.

차각지극, 박지우야. 의절계지.


사람의 은혜는

그 받은 것이 깊다 하더라도 갚지 않으며

원망은 지극히 얕아도 갚는다.

사람의 악행을 듣고서는

비록 확실하지 않더라도 의심하지 않지만

선행은 확실하더라도 이를 의심한다.

극심한 각박이며 극심한 경박이 아닐 수 없다.

마땅히 경계하라.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