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채근담菜根譚

하늘구경  

 

 

 

 

화분 속의 꽃은 생기가 없다


【後集 055】


花居盆內, 終乏生機. 鳥入籠中, 便滅天趣.

화거분내, 종핍생기. 조입롱중, 변멸천취.

不若山間花鳥, 錯集成文, 翶翔自若, 自是悠然會心.

불약산간화조, 착집성문, 고상자약, 자시유연회심.


화분 속에 꽃은 생기가 없고

새장 속의 새는

자연의 멋이 없이 측은하다

산 속의 꽃과 새가 하나로 어우러져

아름답게 마음껏 날아다니는 데서

유연한 묘미를 깨닫게 된다.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