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채근담菜根譚

하늘구경  

 

 

 

 

마음은 일 없을 때 쾌적하다


【後集 082】


意所偶會, 便成佳境. 物出天然, 纔見眞機.

의소우회, 변성가경. 물출천연, 재견진기.

若加一分調停布置, 趣味便減矣.

약가일분조정포치, 취미변감의.

白氏云, “意隨無事適, 風逐自然淸”, 有味哉! 其言之也!

백씨운, “의수무사적, 풍축자연청”, 유미재! 기언지야!


우연히 뜻에 맞는 것이 아름다운 경지를 이루고

천연에서 나온 것이라야 참된 맛이 있다.

만약 조금이라도 배치를 고쳐 놓으면

그 맛은 곧 줄어든다.

백낙천이 말했다.

“마음은 일 없을 때가 쾌적하고

바람은 저절로 불어올 때 맑다”고

참으로 의미 있는 말이다.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