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채근담菜根譚

하늘구경  

 

 

 

 

은자는 유유자적하는데 멋이 있다


【後集 096】


幽人淸事, 纔在自適. 故酒以不勸爲歡, 棋以不爭爲勝,

유인청사, 재재자적. 고주이불권위환, 기이부쟁위승,

笛以無腔爲適, 琴以無絃爲高,

적이무강위적, 금이무현위고,

會以不期約爲眞率, 客以不迎送爲坦夷.

회이불기약위진솔, 객이불영송위탄이.

若一牽文泥跡, 便落塵世苦海矣.

약일견문니적, 변락진세고해의.


은자의 맑은 흥취는 유유자적함에 있다.

술은 권하지 않음으로써 기쁨을 삼고

바둑은 다투지 않음으로써 이기는 것이며,

피리는 구멍이 없음을 좋게 여기고

거문고는 줄이 없음을 고상하게 여기며,

만남은 기약 없음을 참됨으로 삼고

손님은 마중과 배웅이 없으므로 편하다고 한다.

만약 한번이라도

겉치레에 이끌리고 형식에 얽매인다면

문득 속세의 고해에 떨어지고 만다.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