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채근담菜根譚

하늘구경  

 

 

 

 

정신과 육체를 맑게 지켜라


【後集 125】


山林之士, 淸苦而逸趣自饒.

산림지사, 청고이일취자요.

農野之夫, 鄙略而天眞渾具.

농야지부, 비략이천진혼구.

若一失身市井駔儈, 不若轉死溝壑, 神骨猶淸.

약일실신시정장쾌, 불약전사구학, 신골유청.


산 속에 사는 선비는 청빈하여

그윽한 맛이 저절로 풍기고

들에서 일하는 농부는 소박하여

천진한 모습을

그대로 지니고 있다.

만약 몸을 시장의 거간꾼으로 떨어뜨린다면

차라리 구렁텅이에 빠져 죽더라도

정신과 육체가 맑은 것만 못하다.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