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전국책戰國策

하늘구경  

 

 

 

 

둘이 싸우는 동안 이익은 다른 곳에 돌아간다(漁夫之利어부지리)

 

- 戰國策 燕策  -

 

조나라는 연나라에 기근이 들자 이를 공격할 준비를 하였다.

소진의 동생이자 연나라의 세객이었던 소대는 연나라 소왕의 명을 받들어 조나라에 가서 조나라 군대의 출병을 막으려고 하였다.

조나라에 도착한 소대는 조나라 혜왕을 알현하고 그를 설득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은 이야기를 시작하였다.

“오늘 제가 귀국으로 오는 길에 역수를 지나다가 문득 강가를 바라보니 조개가 조가비를 벌리고 햇볕을 쬐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이때 갑자기 도요새가 날아와서는 뾰족한 부리로 조갯살을 쪼아대자,

조개는 곧 힘껏 조가비를 닫고 도요새의 부리를 놓아주지 않았습니다. 그러자 도요새가 ‘나는 괜찮지만 너는 오늘도 내일도 비가 오지 않으면 말라죽게 될 것이다’라고 하자, 조개도 도요새에게 ‘내가 오늘도 내일도 너의 부리를 놓아주지 않으면 너도 굶어 죽고 말 것이다’라고 하였습니다. 이렇게 쌍방이 한 치의 양보도 없이 싸우고 있는데, 그곳을 지나가던 한 어부가 이를 보고 둘 다 잡아가 버리고 말았습니다.”

이야기를 마친 소대는 혜왕에게 계속 말을 했다.

“지금 조나라가 연나라를 공격하여 두 나라가 조개와 도요새처럼 된다면, 진나라는 곧 어부가 될 것입니다.”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