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열전列傳들

하늘구경  

 

 

 

 

소머리를 걸고 말고기를 판다면(牛頭馬肉 우두마육)

 

- 晏子春秋 : 안자춘추 -

 

춘추 시대, 제나라 경공은 어리석고 무능한 국왕이었다. 그는 궁안의 여자들로 하여금 남장을 하게 하고, 이를 즐기고 있었다. 그런데 궁궐 밖의 여자들도 이를 따라서 남장을 하기 시작하였다. 경공은 이 사실을 알고 관리를 보내 이러한 유행을 금지하도록 하였으나, 아무런 효과가 없었다.

그러던 어느 날, 승상인 안영이 알현하러 오자, 경공은 그에게 물었다.

“내가 관리들을 보내 여자들의 남장을 금지토록 하였는데, 이게 잘 되지 않고 있소. 그 까닭이 무엇이겠소?”

안영이 대답하였다.

“궁 안에서는 여자들에게 남장을 시키면서 궁 밖에서는 이를 금지시키시는데, 이는 마치 문에다 소머리를 걸어 놓고 안에서 말고기를 파는 것과 같습니다. 만약 왕께서 궁 안의 남장을 금지시키신다면, 궁 밖의 여자들도 남장을 하지 않을 것입니다.”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