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명언명구/사전

하늘구경  

 

 

 

 

 

곡궁【哭窮】진(晉) 나라 완적(阮籍)이 나가 놀 때 수레 가는 대로 길을 가다가 길이 끝나면 문득 통곡하고 돌아왔다.

곡궤주【曲几誅】글을 올바르게 쓰지 못하고 우회해서 쓴다는 평판. 곡궤(曲几)는 구불구불 좋지 못한 목재로 만든 다궤(茶几)를 말한 것으로 유종원(柳宗元)의 참곡궤문(斬曲几文)에, “황후가 심은 물건은 무엇보다 곧아야 한다. 그리하여야 성주가 그것을 가지고 나라를 세우는 것이다.[皇后植物 所貴乎直 聖主取焉 以建家國]" 이라고 하였음.

곡단【曲端】남송(南宋) 때 사람으로 병략(兵略)에 뛰어나서 일찍이 하인(夏人)과 금병(金兵)을 물리쳐 공을 세우기도 하였으나, 성질이 강퍅하여 자기 재능만 믿고 상관(上官)을 능멸하곤 하다가, 끝내 위국공(魏國公) 장준(張浚)에 의해, 그가 일찍이 기둥에 써 붙였던 “관중으로 가서 사업을 일으키지는 못하고 도리어 강가에 와서 고깃배를 띄우도다[不向關中興事業 却來江上泛漁舟]”라고 한 시가 바로 남도(南渡)한 임금을 가리킨 말이라는 것으로 죄가 얽어져 마침내 공주(恭州)의 감옥에 송치되었다. 그에게 평소 매일 4백 리씩을 달리는 철상(鐵象)이란 말이 있었으므로, 이 때에 이르러 ‘철상이 애석하다[鐵象可惜]’는 말을 연호(連呼)하고 나서 마침내 형신(刑訊)을 받다가 죽었다. 《宋史 卷三百六十九》

곡도궁【哭途窮】진(晉) 나라 완적(阮籍)이 수레를 타고 가다 길이 막히면 문득 통곡하고 돌아왔다는 ‘궁도지곡(窮途之哭)’의 고사가 유명하다. 《晉書 阮籍傳》

곡돌【曲突】곡돌사신(曲突徙薪)의 준말로, 선견지명을 발휘하여 화를 미연에 방지하는 것을 말한다. 전국 시대 제(齊) 나라 순우곤(淳于騉)이, 옆집의 굴뚝이 곧게 뻗어 장작더미 옆으로 나 있는 것을 보고는, 화재의 위험이 있다고 경고하며 굴뚝을 구부리고 장작을 옮기도록[曲突徙薪] 충고하였는데, 그 말을 듣지 않다가 과연 집을 태웠던 고사가 있다. 《漢書 霍光傳》

곡돌모【曲突謨】곡돌은 굴뚝의 방향을 굽혀 다른 쪽으로 돌린다는 뜻이다. 전국시대 제(齊) 나라의 순우곤(淳于騉)이, 이웃사람의 굴뚝이 위로 똑바르게 세워져 있고 그 곁에 섶나무가 쌓여 있는 것을 보고는 굴뚝을 굽혀 다른 쪽으로 돌리고 섶나무를 멀리 옮기라고 충고하였으나, 이웃사람은 그 말을 듣지 않다가 결국 불이 나고 말았다는 데서 나온 것으로, 장래에 있을 재앙을 미리 대비하는 계책을 뜻한다.

곡돌사신【曲突徙薪】화(禍)를 미연에 방지함을 비유하는 말이다. 어느 집에서 구들을 곧게 놓아 아궁이와 굴뚝이 바로 통하게 하고 그 옆에다 나무를 쌓아 놓았다. 손님이 와서 보고 주인더러 “구들을 굽게 고치고 나무를 옮겨 쌓아서 굴뚝 옆에 두지 말라.” 하였으나 주인은 듣지 않다가 곧 화재가 났다는 고사가 있다.

곡두【鵠頭】본디 서체(書體)의 이름인데, 진(晉) 나라 때 왕문도(王文度)에게 이 곡두서체로 쓴 조판(詔板)을 내렸던 고사에서, 전하여 임금의 조서(詔書)를 가리킨다.

곡란암자【鵠卵菴子】이자현(李資玄)이 살았던 초암(草菴)을 말한다.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 권46 춘천 조(春川條)에 “고려 이자현이 문수사 골짜기 그윽한 곳에 식암을 짓고 살았는데, 둥그렇기가 고니 알 같고 겨우 두 무릎을 세울 만하였다.[作息菴 團圓如鵠卵]”고 하였으며, 그의 시도 함께 수록하여 소개하고 있다.

곡량적【穀梁赤】춘추에 주(註)를 낸 사람인데, 그의 주해는 특히 춘추의 경문(經文)에 매우 충실했다고 한다.

곡려【谷蠡】곡려는 흉노(匈奴) 번왕(藩王)의 봉호(封號)로 좌우로 나뉘어 있었다.

곡령【鵠嶺】개성(開城)에 있는 송악산(松嶽山)의 이칭(異稱).

곡령송청【鵠嶺松靑】최치원이 신라가 망하고 고려가 흥할 것을 알고, 고려태조에게, “곡령에 솔이 푸르고 계림엔 잎이 누르다.[鵠嶺靑松鷄林黃葉]”란 글을 올렸다.

곡령청송【鵠嶺靑松】신라 말기(末期)에 최치원(崔致遠)이 고려 태조 왕건(王建)에게 글을 보냈는데, “곡령의 푸른 솔이요, 계림의 누른 잎이라.” 하는 문구가 있었다. 이것은 “송도(松都)는 일어나고 경주(慶州)는 망하리라.”는 뜻이다.

 

10/20/30/40/50/60/70/80/90/100/10/20/30/40/50/60/70/80/90/200/10/20/3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