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명언명구/사전

하늘구경  

 

 

 

 

 

금저표직【金筯表直】천보유사(天寶遺事)에 “송경(宋璟)이 재상(宰相)이 되니 조야(朝野)의 인심이 다 귀의(歸依)하였다. 마침 봄철에 임금을 모시고 잔치하는 자리에서 임금이 평소 사용하던 금저를 송경에게 하사했다. 경은 금저를 받고도 그 영문을 몰라 얼른 사례를 드리지 못하자 임금이 ‘이는 경(卿)의 강직을 표함이다.’ 했다.” 하였다.

금적【金狄】금적은 적인의 동상을 가리킨다.

금전두【錦纏頭】노래하고 춤을 추는 기생에게 주는 재물을 말한다. 옛날에 손님이 기생에게 비단 등을 선사할 때 머리 위에 얹어 주었다.

금전일녀채중랑【琴傳一女蔡中郞】채중랑(蔡中郞)은 한 나라 말년에 유명한 문사(文士) 채옹(蔡邕)이라는 사람이었는데, 거문고를 잘하였다. 그 거문고는 그 딸 채염(蔡琰)이 계승하였으므로 그런 말이 있게 되었다.

금전희작【金錢喜鵲】옛날에 금전으로 길흉을 점쳤고 까치가 울면 반가운 사람이 찾아온다 하였다.

금절【金節】사신의 상징인 황금 부절(符節)이다.

금정【金精】금(金)의 정기, 서방(西方)의 기운, 즉 숙살지기(肅殺之氣)가 몰아치는 가을 기운. 무(武)의 기운을 말한다.

금정【金鼎】금정은 재상의 지위를 말한다.

금정【金井】금정은 청양현(靑陽縣)의 북쪽에 있는데, 곧 백제의 왕이 마셨던 우물이다

금정조갱수【金鼎調羹手】은(殷) 나라 고종(高宗)이 부열(傅說)을 정승으로 임명하면서, “국을 끓이면 너를 소금과 매실[鹽梅]로 삼아 국맛을 조화(調和)시키겠다.” 하였다. 이 말은 정승으로 나라를 다스리는 솜씨란 뜻이다.

금제류【金堤柳】수양제(隋煬帝)가 변하(汴河)에 행궁(行宮)을 짓고 강 언덕에 버들을 많이 심어서 음란하게 놀아, 나라가 망한 뒤에 버들만이 남아 있었다.

금제작회【金虀斫膾】서리 내린 뒤 석 자 미만의 농어[鱸魚]를 잡아 회를 뜬 뒤 향기롭고 부드러운 화엽(花葉)을 잘게 썰어서 묻혀 먹는 것으로, 예로부터 가미(佳味)로 일컬어져 시 속에 많이 등장한다.

금조【琴操】금조는 주희가 지은 시이다.

금종료격당【金鍾聊擊撞】진(晉) 나라 손작(孫綽)이 ‘천태부(天台賦)’를 짓고 나서 그 시를 땅에 던지면 금석의 악기 소리가 울릴 것이라고 자부한 고사가 있다.《世說新語 文學》 한퇴지(韓退之)의 시에 “문장을 가지고 혼자서 즐기나니, 날마다 울리는 금석의 악기 소리.[文章自娛戱 金石日擊撞]”라는 구절이 있다.《韓昌黎集 卷5 病中贈張十八》

금주【錦洲】박정(朴炡)의 호이다.

금주【今注】주자(朱子)의 초사집주(楚詞集註)를 말함. 그 주에, “棘當作夢 商當作天 以篆文相似而誤也 盖其意 本謂啓夢上賓于天 而得帝樂以歸”라고 하였음.

금준【琴樽】거문고와 술동이. 호방한 문사(文士)가 항상 가까이하는 물건임.

금준미주【金樽美酒】금으로 만든 술단지 안의 아름다운 술. 화려한 술그릇 속에 담긴 맛 좋은 술

금중파【禁中頗】궁정 안에서 시종하는 사람으로서 문무의 재주를 겸비한 자를 말한다. 염파는 전국 시대 때 조나라의 명장이다. 당(唐)나라 선종(宣宗) 때 당항(黨項)이 하서(河西) 지방을 어지럽히자 한림학사(翰林學士) 필함(畢諴)이 이들을 격파하는 계책을 조목조목 진달하였다. 이에 황제가 몹시 기뻐하여 말하기를, “내가 장차 장수가 될 만한 사람을 뽑을 것이다. 누가 염파와 이목이 나의 금서(禁署)에 있다고 말하는가. 경은 짐을 위해서 나가라.” 하였다. 그리고는 필함을 빈녕 절도사(邠寧節度使)로 삼았다. 《新唐書 卷一 百八十三 畢諴傳》

금중파목【禁中頗牧】문무(文武)를 겸비한 조정의 시종신(侍從臣)을 뜻하는 말이다. 파목은 전국 시대 조(趙) 나라의 명장인 염파(廉頗)와 이목(李牧)을 병칭한 말이다.

 

10/20/30/40/50/60/70/80/90/100/10/20/30/40/50/60/70/80/90/200/10/20/3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