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무문관無門

하늘구경 

 

 

 

 

 

큰 역량 있는 사람


-[제20칙]대역량인 -


송원 숭악 선사가 말하였다.

“큰 역량 있는 사람이 어찌하여 발을 들어 일어서지 못하느냐.”

또 말하였다.

“말한다는 것은 혀뿌리에 있는 것이 아니다.”


<평창>---------------------------------

송원 선사가 창자를 기울여 뱃속을 털어보였으나 다만 사람들이 받아들여 감당하지 못하네. 비록 곧 받아들여 감당해 즐길지라도 무문의 처소에 오면 정말로 매서운 방망이를 먹이리니 어떤 까닭인가? 진짜 금을 알려거든 불 속을 보라.


<송>---------------------------------

다리를 들어서 향수해를 밟아 뒤집고

머리를 숙여서 사선천을 볼지라도

온통 한 몸 뿐이라

청컨대 일구를 일러보라


-[第20則]大力量人 -

松源和尙云, 大力量人, 因甚抬脚不起. 又云, 開口不在舌頭上.

無門曰, 松源可謂, 傾腸倒腹, 只是欠人承當. 縱饒直下承當, 正好來無門處喫痛棒. 要識眞金火裡看.

頌曰. 抬脚踏翻香水海, 低頭俯視四禪天, 一箇渾身無處著, 請續一向.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