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명언명구/사전

하늘구경  

 

 

 

 

 

용하변이【用夏變夷】중국 문물제도를 따름으로써 종전에 젖어 있던 오랑캐 인습을 변혁시킴. 《孟子 滕文公上》

용향【龍香】좋은 먹 이름이다.

용향위가보【龍香韋家寶】삼국(三國) 시절에 위탄(韋誕)이 좋은 먹을 만들었다고 함.

용호【龍戶】광동성 등지의 바닷가에 거주하면서 어업(漁業)을 영위하는 종족(種族)의 이름인데, 전하여 고기잡이를 업으로 하는 어민(漁民)들의 집을 이르기도 한다.

용호【龍虎】도가(道家)의 수련하는 법에 관한 용어로 수화(水火)와 같은 말인데, 곧 심신을 수련하는 법을 뜻한다.

용호【龍虎】풍수지리가에서 말하는 좌청룡(左靑龍), 우백호(右白虎)를 말한다.

용호【龍胡】황제(黃帝)가 수산(首山)의 구리를 채굴하여 형산(荊山) 아래에서 종(鍾)을 다 만들었을 때, 용 한 마리가 턱수염을 늘어뜨려[有龍垂胡髥] 황제를 영접해 태운 뒤 하늘로 올라갔는데, 이때 다른 소신(小臣)들이 턱수염을 부여잡고 함께 올라가려고 하는 바람에, 수염이 뽑혀 땅으로 떨어졌다는 전설이 전한다. 《史記 封禪書》

용호【龍虎】도가(道家)의 추환법(抽換法). 수화(水火)를 이름.

용호【龍湖】정호(鼎湖)의 이칭. 황제(黃帝)가 형산(荊山)에서 솥을 만들어 그 솥이 이루어지자 용을 타고 신선이 되어 하늘로 올라갔으므로 뒷사람이 그곳을 정호, 또는 용호라 한 데서 온 말로, 곧 제왕의 붕어(崩御)를 뜻한다. 《史記 封禪書》

용호기【龍虎氣】왕기(王氣)를 말한다. 한 고조(漢高祖)에게서 용호(龍虎)의 기운이 배어 나왔다는 고사에서 비롯된 것이다. 사기(史記) 항우본기(項羽本紀)에 “吾令人望其氣 皆爲龍虎 成五采 此天子氣也 急擊勿失”이라 하였다.

용호방【龍虎牓】회시(會試)에 급제한 사람들의 명단을 적은 방이다. 명사(名士)들이 동시에 급제함을 이름. 당(唐) 나라 정원(貞元) 8년에 구양첨(歐陽詹), 한유(韓愈), 이강(李絳) 등 23인이 육지(陸贄)의 방(榜)에 합격하였는데, 이들은 모두 뛰어난 인재였으므로 당시 사람들이 용호방이라고 칭하였다. 《唐書 文藝傳》

용호상박【龍虎相搏】용과 호랑이가 서로 싸움. 서로 만만치 않은 상대끼리 겨루는 모양

용호풍운【龍虎風雲】주역(周易) 건괘(乾卦)에 “구름은 용을 따르고 바람은 범을 따르니, 성인이 일어나자 만물이 우러러본다.[雲從龍風從虎 聖人作而萬物覩]”고 하였는데, 이는 명철한 임금과 현명한 신하가 서로 의기 투합한 것을 비유한 말이다.

용화【龍火】화성(火星)을 말하는데, 가을철에는 서남쪽에 보인다고 한다. 동방 7수(宿) 중의 심수(心宿)로서, 이 별이 서쪽으로 기울어지면 화기(火氣)가 수그러들기 시작한다고 한다.

용화회【龍華會】미륵보살이 성불(成佛)한 후, 중생을 제도하는 법회(法會). 미륵보살은 56억 7천만 년 후에 용화수 아래서 성불하고, 화림원(華林園)에 모인 대중에게 경을 설하되 첫 번째 설법에서 아라한을 얻을 이가 96억, 제2회의 설법에서 아라한을 얻을 이가 94억, 제3회의 설법에서 아라한을 얻을 이가 92억이라고 한다.

용황【龍荒】흉노(匈奴)를 가리킴. 흉노들은 용성(龍城)에서 하늘을 제사하므로 이렇게 이른다.

용후【龍喉】대언(代言)은 곧 후세의 승지(承旨)인데 임금의 말[言]을 출납(出納)하므로 후설(喉舌)의 벼슬이라 한다. 그것은 임금의 목구멍과 혀처럼 말[言]을 낸다는 뜻이며, 용(龍)은 임금을 가리킨다.

용후【龍吼】태평어람(太平御覽) 인세설(引世說)에 “왕자 교(王子喬)의 무덤을 도굴했을 때 오직 칼 한 자루만이 들어 있었는데 이를 가져가려 하자 용호(龍虎)가 울부짖는 듯한 소리를 냈으므로 감히 취하지 못하였다.”고 하였으며, 이백(李白)의 ‘독록편(獨漉篇)’에도 “벽에 걸린 칼 한 자루 때때로 용의 울음, 코끼리 자르지 못한 채 이끼만 끼어 가는구나.[雄劍挂壁 時時龍鳴 不斷犀象 繡澁苔生]”라는 구절이 있다.

 

10/20/30/40/50/60/70/80/90/100/10/20/30/40/50/60/70/80/90

200/10/20/30/40/50/60/70/80/90/300/10/20/30/40/50/60/7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